• 카지노사이트 뉴스

김병춘 측 "코로나19 확진 판정…병상 기다리며 자가격리 중"

1월 14일 업데이트됨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배우 김병춘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김병춘 소속사 바를정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공식 입장을 통해 "김병춘 배우가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소속사는 "김병춘은 촬영을 앞두고 지난 21일 선제적 검사를 받았고 오늘(22일)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면서 "현재 김병춘은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병상 배정을 기다리며 자가격리 중입니다"고 밝혔다.


이어 "김병춘과 접촉 여부를 불문하고 당사 전 직원 모두 선세적 코로나 검사를 진행 후 자가격리 중"이라며 "당사는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 당국의 역학조사 및 방역 조치에 적극 협조 중이며 향후 아티스트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립니다"고 전했다.


현재 김병춘은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SBS 아침드라마 '불새 2020'에 출연 중이지만, '불새2020' 마지막 촬영이 지난 11월 28일로 동선이 겹친 스태프 및 출연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신강림' 최근 촬영 또한 지난달 24일로, 이후 김병춘은 촬영장 방문을 하지 않아 동선이 겹친 스태프 및 출연자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카지노계열 anjee85@sportschosun.com


이하 바를정엔터테인먼트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바를정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 소속 김병춘 배우가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병춘은 촬영을 앞두고 지난 21일 선제적 검사를 받았고 오늘(22일)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김병춘은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병상 배정을 기다리며 자가격리 중입니다.


김병춘과 접촉 여부를 불문하고 당사 전 직원 모두 선세적 코로나 검사를 진행 후 자가격리 중에 있습니다.


당사는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역 당국의 역학조사 및 방역 조치에 적극 협조 중이며 향후 아티스트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립니다.


조회 0회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