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지노사이트 뉴스

'에이스' KB스타즈 박지수, 통산 10번째 라운드 MVP '현역 최다'

1월 14일 업데이트됨


사진제공=WKBL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걷는 길이 곧 역사다. '에이스' 박지수(청주 KB스타즈)가 개인 통산 10번째 라운드 MVP를 거머쥐었다. 현역 중 최다 기록이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28일 '박지수가 2020~2021 KB국민은행 리브모바일 여자프로농구 3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기자단 총 84표 중 66표 획득했다'고 발표했다.


박지수는 3라운드 5경기에서 평균 32분36초를 뛰며 22.2점-15.2리바운드-6.2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득점, 리바운드, 어시스트, 공헌도 전체 1위다.


지난 12일 용인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는 개인 통산 한 경기 최다 득점(33점) 타이 기록을 작성했다. 5일 뒤 열린 부산 BNK와의 대결에서는 개인 통산 세 번째 트리플더블(10점-14리바운드-11어시스트)을 달성했다. KB스타즈는 박지수의 맹활약을 앞세워 3라운드 5전 전승을 기록, 선두를 달리고 있다.


'자타공인 에이스' 박지수는 개인 통산 10번째 라운드 MVP를 수상하며 현역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통산 라운드 MVP 최다 기록은 신정자가 쓴 12회다.


한편, 3라운드 MIP에는 이주연(삼성생명)이 꼽혔다. WKBL 심판부, 경기 운영 요원 총 33표 중 13표 획득했다. 지난 2017년 WKBL 신인선수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2순위로 프로에 입문한 이주연은 개인 통산 세 번째 라운드 MIP에 올랐다. 그는 2018~2019시즌 5라운드, 2019~2020시즌 1라운드 MIP로 선정된 바 있다. 이주연은 3라운드 5경기에서 평균 29분32초를 뛰며 7점-2리바운드-2.4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지난 6일 부천 하나원큐전에서는 개인 통산 한 경기 최다 어시스트(5어시스트) 타이 기록을 작성했다.



우리카지노 김가을 기자


조회 0회댓글 0개